편집) 2017-06-12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사업영역 개인정보보호 콘텐츠
시민제보 | 취재요청 | 시민기자신청 | 광고문의 | 기사제휴
뉴스룸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문화
인물
IT/과학
기획
여행정보
종합
오피니언
칼럼사설
독자기고
기자수첩
2017-06-12 오전 8:32:13 입력 뉴스 > 종합

2017 미스그랜드코리아 경기예선 선발대회
7월 6일 한국본선 무대 8명 진출



오산인터넷뉴스갈영수 기자 = 미스그랜드코리아(DMZ세계평화홍보대사)경기예선 선발대회 공동주관사인 ()한국지역인터넷협회 오산인터넷뉴스는 지난 10일 오후1시 수원 캐슬 호텔에서 개최됐다.

 

 

이날 대회는 1차서류 심사를 통과한 후보들이 참여해 2017 미스그랜드코리아 본선대회 진출을 위해 열띤 경쟁을 벌였다.

 

본선에 진출한 미스그랜드코리아 후보들은 630일부터 75일까지 TV드라마 '태양의 후예촬영지인 캠프그리브스와 경기북부 유명 휴양 시설인 아트시티에서 합숙을 갖고 스피치, 군무, 워킹의 교육을 받게 된다.

 

 

또한, 임진각, 평화누리공원을 비롯한 DMZ 주요 관광명소를 견학하고 평화기원 캠페인 활동을 벌이게 된다.

 

2017 미스그랜드코리아 우승자는 비폭력과 세계평화를 모토로 하는 '2017 미스그랜드 인터내셔널(MISS GRAND INTERNATIONAL) 세계대회' 한국대표 참가 자격이 주어진다.

 

 

대회조직위원회로부터 대회 참가에 필요한 항공, 숙박, 전통의상 등을 전액 지원받게 된다.

 

 

4가지 심사과정을 평가한 예선대회는 자기소개 심사, 체형 심사, 특기 심사(장기자랑), 개별면접을 거쳤으며, 와일드카드 본선 진출 2명을 포함해 참가번호 3번 김자현, 7번 김지예. 9번 이현민, 10번 문희선, 11번 김현지, 15번 이채린, 17번 김주리, 18번 이나현 후보자가 최종 결승인 본선 무대에 오르게 됐다.

 

 

심사위원인 곽미정 브레나에스테틱 원장은 외적인 아름다움뿐 아니라 내면의 아름다움과 세계대회를 위하여 수준 높은 외국어 실력을 갖춘 후보자가 여려명 참여했고, 모델 워킹과 마술, 장구 공연을 보여주는등 다양한 재능의 후보자가 많아 심사에 상당한 고심을 했다라고 밝혔다.

 

 

미스그랜드코리아 선발대회는 76일 한국 본선대회가 개최되며 마지막 예선대회는 충청(대전) 대회가 618일에 치러진다. 참가신청은 미스그랜드코리아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행사이모저모>

 

 

 

 

 

바른언론(osinews1@naver.com)

원문보기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2017 미스그랜드코리아 경기예선 선발대회
“남해 혈서”
굴욕의 2017년, 대한민국 특사들
오산시청산우회, 장애인과 일일 산행
오산시, 시설물 관리 손 놓았나?
당신은 ‘기부천사’입니다.
오산시, 이벤트업체 한 곳 특혜 줬나?
역사·문화 살아 숨쉬는 관광도시, 김천!
편견은 버리GO, 행복은 높이GO
황금 연휴 사회취약계층 집수리 봉사
할머니 딸기 좀 보세요 ~~~~
“대가야, 이야기꽃이 피었습니다”
오산시, 인권에도 직급 있나요?
“대가야, 이야기꽃이 피었습니다”
직지문화공원으로 봄나들이 가요
예비 작업치료사로서 첫 걸음
진사요트클럽 창립행사 개최
당뇨족부괴사 환자 500명 완치 기념행사
늑도의 봄
새마을운동을 통한 지구촌 빈곤퇴치
김천에 투자하는 기업 반드시 성공한다
부모와 자녀가 함께하는 예절교실 운영
한산해도 너무 한산한 ‘명품박람회’
결혼이주여성의 건강지킴이로 나섰다.
부처님과 장병의 만남
국가의 틀을 확 바꾸는데 역할을 다하겠다
오산시, 도서관 시민주도형으로 운영
[맛집] 교동 찜마당
[맛집] 교동 찜마당
일본인 협력 수업, 교실이 변하다.

방문자수
  총방문자수 : 303,344,622
회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휴 | 개인정보보호정책 | Tel: 02-780-0155, Fax: 054-437-0097
Copyright ⓒ 2003 - 2007 koreainews.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