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18-07-10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사업영역 개인정보보호 콘텐츠
시민제보 | 취재요청 | 시민기자신청 | 광고문의 | 기사제휴
뉴스룸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문화
인물
IT/과학
기획
여행정보
종합
오피니언
칼럼사설
독자기고
기자수첩
2017-07-07 오후 6:47:40 입력 뉴스 > 정치

오산시민단체 지곶초교 탄원서 제출
시민단체, 행자부·교육부·국민권익위·감사원 등



오산시행정개혁시민연대(대표 이상복, 이하 시민연대)는 학교 설립 관련해, 최초로 시가 예산 지원을 하고 분교형식으로 설립 예정인 지곶초교와 관련해, 행정자치부·교육부·국민권익위원회, 감사원 등 4곳의 기관에 탄원서를 제출하고 정식 학교인가 및 교육부가 예산 전액을 지원하라고 촉구했다.

 

▲지난 6월 7일, 시청 앞에서 정치권과 시민단체가 반대 성명 기자회견

 

시민연대는 교육부의 잘못된 판단으로 지곶초등학교(분교형식) 신설비용으로 오산시에게 예산을 분담하라는 것은 혈세 약 60억 원을 낭비하게 됐다는 내용을 담은 탄원서를 4곳 기관에 제출했다.

 

시민연대는 중앙정부가 전액 부담해야 하는 부분을 일부 지방자치단체 예산으로 학교를 신설하라는 것은 나쁜 선례를 남기는 전국 첫 사례이다고 꼬집었다.

 

이어 시가 막대한 혈세가 투입되는 상황이지만 교육부에 재심의 요청은 하지 않은면서 교장이 없는 분교형식에 지곶초교 신설을 강행하겠다는 입장을 취하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상황이다강조했다.

 

이들은 교육부가 신설 예정인 지곶초교는 교장도 없는 분교 개념의 반쪽짜리 학교이고 이 때문에 학생들이 좋은 환경에서 공부할 수 없는 곳에 시민에 혈세 60억 원 지원은 있을 수 없다고 탄원서에 적시 했다.

 

시민연대 이상복 대표는 지곶초교 신설을 반대하는 것은 절대 아니다면서 다만 60억 원이라는 혈세가 낭비되는 것을 막고 학생들이 보다 좋은 환경에서 수업에 전념할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4곳 기관에 탄원서를 낸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지곶초교에 시가 잘못된 행정 탓이며 나쁜 선례를 남기면서도 동참하는 것은 있을 수 없고 설립이 강행된다면 시에 난개발은 더욱 심해 질 것이다시는 지난 201111월부터 만들어진 신설학교 설립을 위해서는 4000세대 이상의 공동주택로만 한정 하는 것을 따르길 바라지만 시가 하지 않아 상급기관에 도움을 요청하는 것이다고 탄원서 제출 취지를 밝혔다.

 

교육부 중앙투자심의위원회는 지난 4월 세마지역 도시개발 지구(2050가구)내 지곶초교(29개 학급) 신설을 조건부로 승인했었다.

 

조건부에는 건축비 172억 원 중 교육부(18억 원), 사업시행자(18억 원), 경기도교육청(68억 원), 오산시(68억 원)가 각각 분담을 최초로 제시했다.

 

신설예정인 지곶초교는 오산시 지곶동 산 172-1번지 일원 12000에 유치원 4학급, 특수반, 24학급에 교장이 근무하지 않는 소규모 분교형식에 초등학교로 오는 20189월 개교 할 예정이다.

 

 

 

바른언론(osinews1@naver.com)

원문보기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보양식의 명가 '오리향'..

맑고 깨끗한 계곡과 푸..

맑고 깨끗한 계곡과 푸르른 숲이 반긴다
보양식의 명가 '오리향' 오산에 있다
세교고등학교, 골든벨은 우리가 울린다
아늑한 수묵 풍경화에 빠져든다
오산시 선건판 녹취파일, 이건 이렇습니다
샌드위치의 변신은 무죄
경산지식산업지구, 미래가치 주목하자!!
사천시, 박재삼문학상 선정 과정 문제 없나!
찰나와도 같은 시간으로의 여행
해무 자욱한 장자도, 우리가 남이가~
곽상욱 예비후보, 반칙 중단하기 바란다
우리는 그것이 알고 싶다! 사퇴결정? 번복?
곽상욱후보, 통큰 정치로 시민께 보답...
백의의 천사, 1004일의 사랑실천 바자회
민주당 오산지역위, 공천번복하나?
부거리 전통 육개장 갈비탕 가맹점 모집
경영지도사 및 기술지도사에 관한 법률
[개업] ‘맑음’ 덖음 꽃차 & coffee
[개업] 교동 뜨락
김천의 벚꽃에서 꿈처럼 하루를 보내자!
공민배 경남지사 예비후보 '전략공천은 노무현, 문재인..
“경영지도사 및 기술지도사에 관한 법률” 제정 공청회
[맛집] 김천시 대항면 머루랑 다래랑
27년 중견연기자에서 암을 이겨낸 신인가수로
가수 이윤미 발라드에서 트롯 샛별로..
친중주의와 친미주의의 차이점
김천시의원 가 선거구, 김동기 출마예정자
경산시, 자치단체 최초 무병묘 선도
주용환 시인의 「오늘」
오산시, LED에스코사업 기자회견

방문자수
  총방문자수 : 315,100,471
회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휴 | 개인정보보호정책 | Tel: 02-780-0155, Fax: 054-437-0097
Copyright ⓒ 2003 - 2007 koreainews.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