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17-12-02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사업영역 개인정보보호 콘텐츠
시민제보 | 취재요청 | 시민기자신청 | 광고문의 | 기사제휴
뉴스룸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문화
인물
IT/과학
기획
여행정보
종합
오피니언
칼럼사설
독자기고
기자수첩
2017-09-01 오후 6:51:48 입력 뉴스 > 종합

교육도시 오산시에 시민들이 속았나?
담배세 지난 해 164억 원 걷어 금연위해 5,600여만 원만 써



오산인터넷뉴스강기성 기자 오산시가 담배소비세로 지난 해(2016) 1646,000여만 원을 세수로 걷고도 실제 금연을 위해 사용한 예산은 5,600여만 원(0.28%)만 사용해 흡연자들로부터 거센 비난이 일고 있다.

 

시는 담배소비세로 지난 2015년에는 1311,700만 원을 2016년에는 1646,700만 원을 세수로 걷어 들였다.

 

담배 값이 2,000원 인상 된 지난 2016년은 전년(2015)에 비해 335,000만 원을 더 걷어 시 재정에 큰 보탬이 됐다.

 

담배 값이 인상 될 당시 정부와 오산시는 증세가 아닌 흡연자들의 금연을 돕는 예산으로 대부분을 사용 할 예정이라고 밝힌 적이 있었다.

 

시 보건소는 당시의 발표와 달리 흡연자들의 금연을 위해 사용 한 시 예산은 5,675만 원뿐이 되지 않았다.

 

이는 전년 회계연도(2016)에 정부로부터 받은 담배소비세 1646,000만 원에 0.28%의 해당하는 금액이다.

 

시가 시민의 금연을 위해 노력하는 의지가 보이지 않는다는 주장도 제기됐다.

 

원동에 거주하는 A(36)시 보건소에 가면 체크하는 것도 없고 싸구려 패치하나 붙이고 3개월 뒤에 금연성공하면 기념품 주겠다고 하는데 적극적으로 흡연자들의 금연을 위해 노력을 기울여줬으면 좋겠다며 시가 시민들의 금연을 위해 노력하는 의지가 보이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시에 자료를 요구해 살펴 본 결과 금연치료를 위해 사용 한 금액은 1,000만 원에 불과하고 금연성공 한 시민에게 주는 기념품 비용은1,200만 원에 불과했다.

 

시 보건소는 금연 캠페인과 뮤지컬 지원, 직원들의 급여 및 여행(출장) 여비, 금연단속 기계 구입 등으로 시민들의 금연과 상관없는 대부분의 예산이 지출됐다.

 

심지어 시는 공기청정기 등 물품구입 비용까지 금연예산으로 사용해 빈축을 사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시 보건소 관계자는 전화통화에서 물품구입 비용과 직원 급여 및 금연클리닉 운영비용 등등 금연성공을 위해 필요한 부분이기에 금연예산으로 사용했다고 말했다.

보건소 전화통화 내용을 들은 초평동에 거주하는 B(42)담배 값을 2,000원 올릴 때 시민들의 금연을 위해 사용 할 것이니 믿으라고 했던 시가 164억 원의 담배소비세 세수를 걷어 0.5%도 되지 않는 겨우 5,600만 원, 그것도 실제로 금연을 위해서는 2,300만 원만 사용했다는 충격으로 다가오며 시가 시민을 속였다고 뿐이 생각이 들지 않는다고 말하며 시를 강하게 성토했다.

 

 

 

 

 

바른언론(osinews1@naver.com)

원문보기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사천의 맛집, 원조 어머..

사천의 맛집, 원조 어머니 갈치찌게
삼천포제일병원 관절.척추센터 개소 1주년 기념
'아름다움은 인간의 욕구다' .. 뷰티로 승부
봉화초 RCY 3기 아나바다
오산중·고 총동문회 체육대회 '성황'
578억, 명품 오산역 환승센터 개통
오산시, 식품위생법 위반 단속 시급
제6대 오산시검도협회 이동구 회장 취임
아이들이 행복한 아동친화도시 오산시 맞나?
독산성문화제 최악의 혈세낭비 논란
한국경영기술지도사회, 제2회 골프대회
경북지사 여론조사 ‘이철우 연속 1위’
‘청우’ ­ 무명에서 마성의 목소리 가수로
'독도' 언제 봐도 가슴이 뭉클하다
김천의 기상을 보여주는 명품 소나무
고철용 본부장, 고양시민께 용서구해 '요진게이트' 단..
새 정부의 신 북방정책 경상북도가 선도
[인터뷰] 6대 고양시의회 박윤희 의장 요진사태 해결,..
고철용 단식 21일차, 또 다시 응급실行 '느닷없는 최성..
고철용 단식 20일, 잇단 단식중단 호소 요진게이트 '..
고철용 단식 19일, 국민의당 방문 '고양시장과 요진 구..
고철용 단식 18일, 손범규 전 의원 방문 업무빌딩 '고..
고철용 단식 17일차, 경찰 수시로 순찰 요진 업무용지..
고철용 단식 16일차, 단식 중단해야 '경기북부경찰청 ..
정재호 의원, '단식 15일' 고철용 방문 '함께 해결! ..
고철용, 응급실 퇴원 단식 14일차 강행 비리척결본부 ..
'고양시 요진게이트'의 또 다른 뇌관? 일산와이시티 주..
요진대표 구속촉구, 고철용 단식 4일차 피해액 6천2백억..
고철용, '요진게이트 종식' 단식 3일차 '고철용은 누구?..
고철용, 요진개발 대표 구속수사 촉구 '고양시 요진게..

방문자수
  총방문자수 : 308,222,506
회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휴 | 개인정보보호정책 | Tel: 02-780-0155, Fax: 054-437-0097
Copyright ⓒ 2003 - 2007 koreainews.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