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18-09-13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사업영역 개인정보보호 콘텐츠
시민제보 | 취재요청 | 시민기자신청 | 광고문의 | 기사제휴
뉴스룸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문화
인물
IT/과학
기획
여행정보
종합
오피니언
칼럼사설
독자기고
기자수첩
2018-04-20 오전 6:56:43 입력 뉴스 > 정치

민주당 오산지역위, 공천번복하나?
지역위원장에게 서운하다는 말에 제명?



오산인터넷뉴스강기성 기자 = 더불어민주당 오산지역위원회(이하, 민주당 오산지역위)가 지역위원장인 안민석 의원을 SNS를 통해 비판했다는 이유로 경기도당으로부터 공천이 확정된 조재훈 경기도의원(2선거구)의 제명 건의를 의결해 사상 초유의 공천 번복 사태를 빚을 수 있어 논란이 되고 있다. 

 

 

민주당 오산 지역 위는 지난 18, 긴급 운영위원회를 열어 조재훈 경기도의원의 당적 제명을 중앙당에 건의하는 안을 13(위원 15)이 참석해 만장일치로 의결됐다. 

 

논란이 된 것은 조 의원이 지난 17일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으로부터 오산시 제2선거구 경기도의원 단수후보로 공천 확정한 후에 제명 건의가 의결됐다는 것이다. 

 

의결 직후 조 의원은 강하게 반발을 하고 있다. 본지와 전화통화에서 지역위원장에게 서운한 말도 하지 못하는 것인가?”라며 서운한 마음을 토로했다. 

 

▲ 조재훈 도의원

 

지난 16일 조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지역위원장이 공천권을 다 갖고 있고 4년마다 너무 힘들다라고 심경을 토로하는 글을 올렸다가 지금은 삭제된 상태다. 

 

익명을 요구한 민주당 오산지역위원회의 A 당원은 어떤 부분에서 조 의원이 서운하다고 하는지는 모르겠지만 내가 10년 넘게 본 안민석 의원은 지역위원장으로서 선거개입을 한 번도 한 적이 없으며 정말 공정하고 엄정하게 중립의 입장에서 선거를 치러왔는데 조 의원이 SNS에서 한 말은 안 의원에 대한 모욕이며 그의 삶을 부정하는 치욕이다며 안민석 위원장이 선거 중립을 지켜왔다고 재차 강조했다. 

 

그러나 또 다른 B 당원은 얼마 전 곽상욱 오산시장 예비후보 선거캠프 개소식 축사를 통해 안 의원은 자신의 보좌관 출신도 시장 예비후보로 등록했다고 말한 것이 있는데 이런 말이 지역위원장으로서 해도 되는 말인지는 의문이다고 밝혔다. 

 

민주당 오산지역위는 내주 중으로 조재훈 경기도의원의 징계(제명건의) 의결사항을 경기도당에 제출 할 계획이다.

 

 

 

 

바른언론(osinews1@naver.com)

원문보기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김영주 오산대학교 뷰티..

김영주 오산대학교 뷰티&코스메틱계열 학과장
창작뮤지컬 77인의 영웅 대성황
사천시, 2019. 3·1 운동 100주년 추모 기념비 건립 추..
신선한 자연을 만나고 싶다
맑고 깨끗한 계곡과 푸르른 숲이 반긴다
보양식의 명가 '오리향' 오산에 있다
세교고등학교, 골든벨은 우리가 울린다
아늑한 수묵 풍경화에 빠져든다
오산시 선건판 녹취파일, 이건 이렇습니다
샌드위치의 변신은 무죄
경산지식산업지구, 미래가치 주목하자!!
사천시, 박재삼문학상 선정 과정 문제 없나!
찰나와도 같은 시간으로의 여행
해무 자욱한 장자도, 우리가 남이가~
곽상욱 예비후보, 반칙 중단하기 바란다
우리는 그것이 알고 싶다! 사퇴결정? 번복?
곽상욱후보, 통큰 정치로 시민께 보답...
백의의 천사, 1004일의 사랑실천 바자회
민주당 오산지역위, 공천번복하나?
부거리 전통 육개장 갈비탕 가맹점 모집
경영지도사 및 기술지도사에 관한 법률
[개업] ‘맑음’ 덖음 꽃차 & coffee
[개업] 교동 뜨락
김천의 벚꽃에서 꿈처럼 하루를 보내자!
공민배 경남지사 예비후보 '전략공천은 노무현, 문재인..
“경영지도사 및 기술지도사에 관한 법률” 제정 공청회
[맛집] 김천시 대항면 머루랑 다래랑
27년 중견연기자에서 암을 이겨낸 신인가수로
가수 이윤미 발라드에서 트롯 샛별로..
친중주의와 친미주의의 차이점

방문자수
  총방문자수 : 317,017,207
회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휴 | 개인정보보호정책 | Tel: 02-780-0155, Fax: 054-437-0097
Copyright ⓒ 2003 - 2007 koreainews.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